2020년 ICT 표준의 나아갈 방향은?
- 과기정통부, 2020 ICT 표준화전략맵 발간 -
- 5G 등 ICT 핵심분야 국제표준화 대응전략 제시 -
 
□ 과학기술정보통신부(장관 최기영, 이하 ‘과기정통부’)는 “4차 산업혁명 시대 정보통신기술(이하‘ICT’)의 국제표준화 경쟁력 확보를 위한 체계적인 표준화 선도전략 제시하는「ICT 표준화전략맵2020」을 11월 5일 발간한다.”라고 밝혔다.
 
ㅇ ICT 표준화전략맵은 지난 2002년부터 매년 발간되어 정부 정책 및 민간 표준화 활동의 전략방향을 제시하는 지침서로 쓰이고 있으며, 관련 기업 및 국민들이 국내외 ICT 표준 동향 정보와 표준화 활동 기초자료 등으로 활용되고 있다.
 
□ 이번 2020년 전략맵은, 한국정보통신기술협회(회장 박재문, 이하‘TTA’)를통해 ITU, JTC1, ISO, IEC 등 공식표준화기구를 포함한 주요 표준화 기구 총 109개에서 다루고 있는 표준이슈를 분석하여, 집중대응이 필요한 6개 분야*, 15개 중점기술, 242개의 중점 표준화 항목을 발굴·제시하였다.
 
*미래통신·전파, SW·AI, 방송·콘텐츠, 디바이스, 블록체인·융합, 차세대보안
 
ㅇ 특히, 올해는 5G, 지능정보, 블록체인 등 D.N.A. 핵심·기반 기술뿐만 아니라, 혁신성장 견인을 위한 공장, 시티,팜, 헬스 등 분야별 스마트기술(스마트X)과 무인기, 선박, 자동차를 포함하는 무인이동체 등 ICT 융합 신산업 분야에 대한 국제표준화 대응전략이 제시되었다.
 
ㅇ 이를 위해 TTA는 지난 2월부터 산학연 표준 전문가 350명과 함께 23개 전담위원회를 중심으로 140회에 이르는 회의를 거쳐 표준화 전략맵 발간을 추진해 왔다.
 
□ 과기정통부 장석영 정보통신정책실장은 “4차 산업혁명으로 인해 급변하는 세계 시장 환경에서 고립되지 않기 위해서는 표준의 확보가 필수적”이며, “이번에 발간되는 「ICT 표준화전략맵 2020」이 우리나라 ICT 기술의 국제표준 반영 및 세계 시장 선점을 위해 관련 기업, 학계, 연구계에서 긴요하게 활용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.”라고 밝혔다.
 
보도자료참고(https://www.msit.go.kr/web/msipContents/contentsView.do?cateId=mssw311&artId=2281287)